메뉴

남상미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 주연

SBS 주말드라마 오는 7월 방송

기사입력 : 2018-05-23 07:00:00
메인이미지


배우 남상미(34·사진)가 차기작으로 SBS TV 새 주말극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을 선택했다.

남상미의 소속사 제이알 이엔티는 “남상미가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에서 여주인공 지은한을 연기한다”고 21일 밝혔다.

‘그녀로 말할 것 같으면’은 얼굴이 달라지고 기억까지 잃어버린 여주인공이 기억 속의 자신을 찾아가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다룬 미스터리 멜로극이다.

남상미는 소속사를 통해 “현실에서 경험할 수 없는 극적인 상황과 호기심을 자극하는 스토리, 다양한 감정의 파고를 겪는 캐릭터에 끌려 출연을 결정했다”고 소감을 전했다.

‘그래도 당신’ 등을 쓴 박언희 작가와 ‘당신이 잠든 사이’ 등을 연출한 박경렬 PD가 만나 다음 달 중 촬영을 시작한다. ‘시크릿 마더’ 후속으로 오는 7월 방송 예정이다.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