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허성무 창원시장 당선자, 인수위 구성

위원장에 어석홍 창원대 교수

5개 분과로 업무 인수인계 준비

기사입력 : 2018-06-18 07:00:00
메인이미지
지난 16일 창원문화재단 3층 회의실에서 인수위원, 자문위원 등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허성무 창원시장 당선자가 첫 인수위원회 전원회의를 주재하고 있다./인수위원회/


허성무 창원시장 당선자의 시장직 인수위원회가 구성됐다. 위원장에 어석홍 창원대 교수, 부위원장에 이현규 선거대책위 총괄본부장·김현주 가톨릭여성회관장이 각각 선임됐다. 인수위 총괄 간사는 전 창원시 공무원 이상규씨가 맡았다.

허성무 창원시장 당선자는 지난 15일 창원시청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시민과 함께 새로운 창원-시장직 인수위원회’ 구성 및 운영방향에 대해 밝혔다.

허 당선자는 보다 세밀한 시정현황 파악과 사무 인계·인수를 통한 책임한계를 명확히 하고, 대내외 전문가·실무자·시민사회 참여로 내실 있는 인수위 활동을 전개하는 게 기본방향이라고 설명했다.

허 당선자가 밝힌 인수위 조직은 △기획행정문화위원회 △경제노동해양위원회 △복지여성환경위원회 △도시건설위원회 △새로운창원위원회 등 5개 분과이다.

메인이미지

짧은 인수위 활동기간을 감안, 실효성·경제성을 고려해 중규모로 구성했다. 이들 분과는 시정 연속성과 새로운 변화가 조화되도록 다양한 시민의견과 자문을 청취해 업무 인수인계를 준비하게 된다.

특히 인수위는 창원시 주요 업무 및 시책현황 파악, 시민이 주인 되는 소통행정 방안 협의 및 대책 마련, 현안에 대한 정확한 판단으로 정책결정 방향 설정, 취임식 준비 및 업무 개시에 따른 제반사항 사전점검 등의 사무를 맡게 된다.

허 당선자는 “인수위 분과 중 새로운창원위원회에서는 창원 곳곳에 산재한 주민민원을 어떻게 해결할 것인지 골격을 잡고, 주민고통을 주는 민원에 대해 새로운 시장이 귀 기울이고 아픔을 나눌 수 있도록 해법을 찾고 정무적 접근과 판단을 할 수 있도록 역할하게 된다”고 소개했다.

조윤제 기자

  • 조윤제 기자의 다른 기사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