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농협은행 ‘농식품제조업론’ 출시

기사입력 : 2018-07-12 07:00:00


NH농협은행 경남영업본부(본부장 김석균)는 농식품 제조업 분야 중소 기업과 스타트업 기업 육성을 위해 ‘NH농식품제조업론’을 출시했다고 11일 밝혔다.

‘NH농식품제조업론’은 ‘제10차 한국표준산업분류’상 농식품 제조·가공업에 관련된 사업을 영위하는 기업과 사업자에게 대출을 지원하는 상품으로, 국내산 농산물을 원재료로 사용하는 농식품기업에 대해 대출금리 0.5%p 우대하는 등 최대 1.5%p 우대금리를 제공한다.

대출은 운전자금의 경우 최대 5년, 시설자금은 최대 15년까지 이용이 가능하며, 농협에서 선정한 ‘새농민수상자’ 또는 정부선정 ‘신지식농업인’ 등 일정 요건을 충족하는 우수 농업인 및 농식품기업에 대해 무보증 신용대출 한도를 최대 50%까지 추가로 부여한다.

김용훈 기자

  • 이명용 기자의 다른 기사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