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13~14일 ‘별들의 잔치’ 어떤 이벤트 펼쳐지나

13일 홈런레이스·퍼펙트피처 예선

14일 올스타전·팬사인회 등 열려

기사입력 : 2018-07-12 07:00:00


‘별들의 무대’ 2018 신한은행 MY CAR KBO 올스타전은 어떻게 진행될까.

KBO는 13, 14일 양일간 울산 문수야구장에서 개최되는 2018 신한은행 MY CAR KBO 올스타전의 행사 계획을 확정 발표했다.

이번 올스타전은 ‘팬들에게 선사하는 한여름 밤의 추억’이라는 의미의 슬로건 ‘DEAR MY FAN’을 테마로, 올스타 선수들이 야구팬들을 위해 애장품을 준비하고, 팬 사인회를 통해 직접 만나며, 감사 메시지를 전하는 등 다양한 추억을 선사할 예정이다.

행사 시작일인 13일 ‘올스타 프라이데이’에는 퓨처스리그 선수들이 모습을 선보일 예정이다. 오후 4시부터 퓨처스 올스타 선수 12명(북부 6명, 남부 6명)이 참여하는 퓨처스 팬 사인회를 시작으로 오후 5시부터는 KBO 리그의 주역이 될 유망주들이 출전하는 퓨처스 올스타전이 열린다. 북부리그(경찰, SK, 화성, 고양, LG, 두산)의 선공으로 남부리그(상무, KIA, KT, 한화, 삼성, 롯데)와 대결을 펼친다.

퓨처스 올스타전 종료 후에는 KBO 올스타들의 퍼펙트피처, 홈런레이스 예선전 등 다양한 이벤트를 펼친다. 퍼펙트피처는 공으로 배트를 정확히 맞추는 이벤트로 드림과 나눔 올스타에서 각각 5명(투수 3명, 야수 2명)의 선수가 출전한다. 이 행사에는 울산지역을 대표해 울산공고의 유망주 투수 1명도 함께 참여해 선수들과 함께 뜻깊은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홈런 레이스 예선전에서는 드림과 나눔 올스타 대표선수 8명이 출전해 14일 열리는 홈런 레이스 결승에 진출할 선수 2명을 결정한다. 예선은 7아웃제, 결승은 10아웃제로 진행된다.

KBO 리그의 별들이 총출동하는 14일에는 오후 3시 10분부터 올스타 팬 사인회와 퍼펙트히터가 진행된다. 퍼펙트히터는 드림과 나눔 올스타에서 각각 5명씩(야구 3명, 투수 2명) 총 10명이 출전해 배팅 티에 놓인 공을 10번 타격해 내야와 외야에 설치된 총 9개의 과녁(내야 5개 각 1점, 외야 4개 각 2점)을 맞추는 대결이다.

오후 5시 35분부터 올스타전의 공식행사가 시작되며 선수단 입장, 애국가 제창, 개회 선언에 이어 시구가 진행된다. 시구자는 추후 공개된다.

드림 올스타(두산, 롯데, SK, 삼성, KT)와 나눔 올스타(KIA, NC, LG, 넥센, 한화)가 겨루는 ‘2018 신한은행 MY CAR KBO 올스타전’ 본 경기는 6시에 시작되며, 5회 말 종료 후에는 홈런 레이스 결승전을 펼친다.

지광하·이한얼 기자

  • 이한얼 기자의 다른 기사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