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경남농협, 고성·함양·의령서 농기계은행사업 교육

자금지원 개선사항 등 현안 논의도

기사입력 : 2018-07-13 07:00:00


경남농협(본부장 하명곤)은 11일부터 13일까지 3일간 고성(새고성농협), 함양(함양농협), 의령(의령농협) 순으로 도내 농기계은행 사업 담당자 70여명을 대상으로 ‘2018년도 농기계은행사업 활성화를 위한 권역별 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이번 교육에는 ‘2018년 농기계은행사업 주요 변경사항’, ‘맞춤형직영농축협 확대계획 및 농축협 우수사례’, ‘농기계은행사업 자금지원 개선사항’, ‘벼 직파재배 확대 추진계획’, ‘농업용 드론(Drone) 보급 및 방제사업 활성화’ 등 농기계은행사업 관련 당면현안에 대해 회원 간 논의했다.

농협 농기계은행사업은 농촌사회 농업인 농작업대행 등을 통해 경영비를 줄이고 영농애로를 해소하기 위해 2008년 시작된 사업으로 경남은 올해 농작업대행 5만9900㏊, 벼 직파재배 1640㏊, 항공방제작업 4만500㏊를 목표로 하고 있다.

경남농협 김육수 부본부장은 “농협의 농기계은행사업은 임대사업 뿐만 아니라 농작업대행면적 확대를 통한 농촌일손 부족해소에 기여하고 있다”며 “앞으로 도내 61개의 농기계은행사업 운영농협을 중심으로 다양한 농기계사업을 전개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김용훈 기자

  • 이명용 기자의 다른 기사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