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창원시 “STX조선 신규 수주 가능하게 도와달라”

백운규 산업통상자원부장관에 건의

기사입력 : 2018-07-16 07:00:00
메인이미지
지난 13일 김응규(왼쪽 두 번째) 창원시 경제국장이 창원을 방문한 백운규(오른쪽) 산업통상자원부장관에게 STX조선의 신규 수주가 가능하도록 건의하고 있다./창원시/


속보= 창원시는 지난 13일 백운규 산업통상자원부장관을 만나 수주난항을 겪고 있는 STX조선해양(주)의 애로사항을 설명하고 애로 해소를 위해 노력해 줄 것을 건의했다.(12일 2면 ▲STX조선, 수주허가 못받아 ‘끙끙’)

이날 김응규 창원시 경제국장은 산업단지 태양광 협동조합 발대식 행사의 일환으로 신재생에너지 기업체 현장방문 차 창원시 성산구에 소재한 ㈜우림기계를 방문한 백운규 장관을 만나 최근 STX조선해양이 해외선사와 수척의 건조계약체결의향서(LOI)를 체결했지만 자구계획안 이행이 지체되고 있음을 이유로 산업은행이 수주허가를 불허한 상황을 설명했다.

이어 김 국장은 “STX조선해양은 전 임직원이 희생을 바탕으로 자구안을 성실히 이행하고 있다”면서 “창원지역경제 활력을 도모하고 한국조선산업의 대외 신뢰도 회복을 위해서는 수주허가가 반드시 이뤄져야 한다”고 건의했다.

이에 백운규 장관은 “관련 사항을 충분히 검토해 회사의 애로사항을 해소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답변했다.

조윤제 기자

  • 조윤제 기자의 다른 기사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