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창원LG 용병 듀오 47득점 합작 ‘2연승’

메이스 27득점·그레이 20득점 활약

부산 KT와 첫 맞대결서 91-73 승리

기사입력 : 2018-10-23 22:00:00

창원 LG 세이커스가 홈에서 시즌 첫 2연승을 달성했다.

LG는 23일 창원실내체육관에서 열린 부산 KT와의 시즌 첫 맞대결에서 91-73으로 승리하고 2연승을 일궈냈다.

LG는 1쿼터 외국인 선수 제임스 메이스가 홀로 13득점을 뽑아내는 등 24-21로 리드했다.

메인이미지
창원LG 조쉬 그레이가 23일 창원실내체육관에서 열린 부산 KT와의 경기에서 드리블 돌파를 시도하고 있다./KBL/



LG는 2쿼터 김종규의 덩크슛 2개를 포함한 9득점 활약에 힘입어 53-40까지 점수차를 벌렸다.

좋은 흐름으로 전반전을 마친 LG는 3쿼터 잠깐 주춤하면서 72-61까지 추격을 허용했지만, 4쿼터 조성민·강병현 등 국내 슈터들을 앞세워 격차를 다시 벌리는데 성공했다.

KT의 외곽을 봉쇄한 것이 주효했다. LG는 올 시즌 정교한 3점슛을 갖춘 KT를 상대로 짜임새 있는 외곽 수비를 펼치는 등 KT의 3점슛 기회를 최소화했다.

이날 이전까지 KT의 3점슛 성공률은 39.8%로 리그 2위를 달리고 있었으나 이날 3점슛 성공률은 29%에 불과했다.

LG 외국인 듀오의 활약도 좋았다. LG 장신 용병 메이스는 27득점 11리바운드 2스틸을 기록하는 등 KT를 괴롭혔다.

특히 1쿼터 자신의 강점인 골밑 플레이가 KT 집중 수비에 막혀 힘을 쓰지 못하자 3점슛 3개를 성공시키는 등 존재감을 뽐냈다. 단신 용병 조쉬 그레이 또한 3점슛 2개를 비롯해 20득점 11리바운드 5어시스트 3스틸로 펄펄 날았다.

한편 LG는 오는 27일 고양체육관에서 고양 오리온 오리온스와 이번 시즌 첫 맞대결을 갖는다.

이한얼 기자 leehe@knnews.co.kr

  • 이한얼 기자의 다른 기사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