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김해~싱가포르 직항 취항

실크에어, 5월 1일부터 주4회 운항

기사입력 : 2019-02-20 07:00:00


오는 5월부터 김해공항의 최장거리인 김해~싱가포르 직항 노선이 생긴다.

부산시와 싱가포르 국적 항공사 실크에어는 오는 5월 1일부터 김해공항의 최장거리 노선인 김해~싱가포르 노선을 정기편으로 공식 취항한다고 19일 밝혔다.

이 노선은 운항 시간이 약 6시간이 걸리며 김해에서 출발하는 최장거리 노선으로, 취항하는 실크에어는 싱가포르항공 소속의 프리미엄 지역항공사다.

실크에어는 주 4회(화, 목, 토, 일) 운항하고 시간은 김해공항에 오전 7시에 도착해 오전 8시 30분(화요일은 8시)에 출발한다.

운항 기종에는 ‘보잉 737맥스8’ (비즈니스석 포함 156석)이 투입된다.

부산시는 싱가포르 노선이 비행시간(6시간)에 비해 인천공항 등 다른 공항에서의 환승시간(3~4시간)이 길어 경남과 부산시민들이 오랫동안 부산발 싱가포르행 직항 노선 개설을 희망해 왔다고 설명했다.

부산시 관계자는 “그동안 한국과 싱가포르 간 운수권이 늘어나지 못해 노선 개설이 이뤄지지 못하다가 지난해 8월 한국-싱가포르 항공회담을 통해 운수권 증대가 이뤄져 이번 직항노선 취항이 가능해졌다”며 “항공여행 편의성이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한근 기자 khg@knnews.co.kr

  • 김한근 기자의 다른 기사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