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창원 덕산산단 조성사업 탄력

경남도, 개발제한구역 해제 승인

동읍 덕산리 25만㎡, 995억원 투입

기사입력 : 2019-03-21 22:00:00


창원시가 추진 중인 ‘덕산일반산업단지 조성사업’이 20일 열린 경상남도 도시계획위원회 심의에서 개발제한구역 해제가 승인돼 사업 추진에 탄력을 받을 수 있게 됐다.

‘덕산일반산업단지 조성사업’은 동읍 육군종합정비창, 국방과학연구소 및 구 덕산조차장과 연계한 클러스터 구축을 통해 첨단방위산업체를 유치하기 위한 것으로, 의창구 동읍 덕산리 일원 25만8000㎡ 부지에 총사업비 995억원을 투입해 2022년 완공을 목표로 추진하고 있다. 이를 위해 창원시는 2017년 12월 개발제한구역 해제를 경남도에 신청, 지난해 국토부, 환경부 및 관련기관(부서)들과 협의해 개발제한구역 해제가 승인됐다.

메인이미지

창원시는 앞으로 산업단지 계획 승인 신청, 주민설명회 개최 및 관계기관 협의를 거쳐 경상남도의 지방산업단지계획 심의위원회 심의 등 행정절차가 마무리되면 내년 상반기에는 토지 보상 및 공사 착공에 들어갈 계획이다.

사업이 추진되면 허성무 시장이 역점적으로 추진 중인 방위산업 구조고도화 및 기술 혁신을 통한 글로벌 방산 강소기업 육성화에 중추적인 역할이 기대된다. 또 오랫동안 개발제한구역으로 지정돼 도시화에 상대적 소외감을 가졌던 동읍 덕산리 일원 지역주민들의 숙원을 이루고, 일자리를 창출하게 되는 등 동읍지역 발전에도 큰 역할을 할 것으로 보인다.

조윤제 기자 cho@knnews.co.kr

  • 조윤제 기자의 다른 기사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