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양산 웅상지역 ‘세무행정’ 확 달라졌어요

전국 첫 ‘국세·지방세 통합민원실’ 개소

사업자등록·각종 신고 등 원스톱 처리

기사입력 : 2019-04-12 07:00:00
메인이미지
양산시 웅상출장소에 설치된 양산세무서 웅상민원실./양산시/


양산시가 웅상출장소에 전국 최초로 ‘국세·지방세 통합민원실’을 확대 설치하면서 동부양산 지역 세무행정서비스가 획기적으로 개선됐다.

양산시에 따르면 동부양산지역인 웅상출장소 내에 양산세무서 웅상민원실을 설치하고 지난 10일 개소해 본격 업무에 들어갔다. 이번 웅상민원실 개소는 양산시를 비롯해 서형수 국회의원, 서진부 양산시의회 의장 등 지역 정치인들의 많은 관심과 노력으로 이뤄진 것으로 알려지면서 더욱 눈길을 끌고 있다.

웅상민원실 개소로 동부양산에 거주하던 약 10만명의 납세자가 국세 등 민원업무를 보기 위해 양산세무서를 찾아 처리했던 사업자등록, 휴폐업 신고, 각종 제증명 발급, 각종 국세관련 업무를 웅상출장소 한 곳을 방문해 지방세업무와 같이 원스톱으로 처리할 수 있게 됐다. 이는 행정안전부 지방세정책과에서 추진 중인 ‘국세·지방세 통합민원실 확대 설치’와 관련된 전국 최초의 개소 사례로 전국자치단체로부터 큰 주목을 받고 있다.

웅상출장소 관계자는 “국세·지방세 업무, 법인민원, 여권 발급 등을 이제 웅상출장소 내에서 원스톱으로 업무를 볼 수 있어 불편을 크게 해소할 수 있을 것이다”며 “앞으로 시민이 감동하고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수준 높은 민원서비스 발굴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김석호 기자

  • 김석호 기자의 다른 기사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