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경남도청 롤러 손근성, 3관왕 질주

■ 2019 남원코리아오픈 대회

E1만5000m 등서 금, 남자부 종합 2위

기사입력 : 2019-04-25 07:00:00


경남도청 롤러팀 손근성이 남원코리아오픈 대회서 3관왕에 올랐다.

손근성은 지난 18~24일 전북 남원시 춘향골체육공원에서 열린 ‘2019 남원코리아오픈 대회’서 E1만5000m(트랙)·P1만m에서 1위를 했다. 또 김태민·김지원·박건우와 함께 출전한 5000m계주(이상 로드)에서 1위를 하면서 3관왕에 오르며 남자부 종합 2위를 했다. 임진선은 500m·200m(이상 트랙)서 2위, 70m·1LAP(이상 로드)에서 3위를 했다. 임진선은 전주애·최예운과 3000m계주(트랙)서 3위, 전주애·최예운·안선하·이수진과 5000m계주 (로드)서 3위를 하면서 여자부 종합 3위에 올랐다.

메인이미지
손근성
메인이미지
임진선

또 박건우는 남자 70m(로드) 2위, 1LAP(로드) 3위를 했으며, 전주애는 1LAP(로드) 1위를 했다.

임진선은 여자일반부 200m 트랙에서 19초355로 결승선을 통과해 대만 잉츄첸에게 0.33초차로 뒤지며 2위를 했지만, 안이슬(청주시청)이 가지고 있던 한국신기록(19초578)을 경신했다.

강수헌 경남도 체육지원과장은 “어려운 여건에도 최선을 다해 좋은 성적을 거둔 롤러팀 선수들에게 감사를 전한다”고 말했다.

권태영 기자

  • 권태영 기자의 다른 기사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