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제38회 5월 어린이문예상> 운문 고학년 최우수- 쑥떡

최우진(김해가야초 4-3)

기사입력 : 2019-05-23 22:00:00
메인이미지


툭툭 쑥을 캐고

터벅터벅 이 쑥을

방앗간에 데려다 놓고

째깍 째깍

쑥떡이 되었다

쑥떡을 쩝쩝 씹으면

입안에서 졸졸

봄이 흐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