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마산합포구 구산면 구복항에 정박중인 배에서 화재

기사입력 : 2019-05-25 10:09:28


24일 오후 1시33분께 창원시 마산합포구 구산면 구복항에 정박중인 양식장관리선 A호(4.4t)에서 불이 났다.

이 화재로 옆에 있던 또다른 양식장관리선과 낚시배 등 2척에도 옮겨 붙어 약 40여분만에 진화됐으며 2억5000만원(소방당국 추산)의 재산피해가 발생했지만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다.

메인이미지
창원소방본부 제공 사진.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박중인 배에서 검은색 연기와 화염이 발생했다는 목격자의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이민영 기자 mylee77@knnews.co.kr

  • 이민영 기자의 다른 기사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