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창원시, 초대형 이순신 장군 동상 건립 용역 추진

창원시, 대발령 고개 전국 최대 규모

올해 하반기 용역·2021년 완공 계획

기사입력 : 2019-07-22 21:01:56

창원시가 진해구 대발령 고개에 높이 100m 전국 최대 규모 이순신 장군 동상 건립을 추진한다.

시 문화관광국은 22일 제86회 창원시의회 임시회 문화도시건설위원회 업무보고에서 ‘이순신 장군 타워 건립(안)’ 추진계획을 보고하고, 관련 용역을 올 하반기 중 발주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진해구 대발령고개 정상부(옛 미군 통신부대)에 높이 100m 이순신 동상을 설치하고 대발령 제1쉼터 만남의광장에 휴게시설을 설치, 두 지점을 잇는 길이 500m 친환경 모노레일을 조성키로 했다. 사업비는 200억원 규모로 2021년 완공계획이다.

메인이미지

이날 업무보고를 받은 문화도시건설위 의원들은 사업의 구체성 부족과 낮은 실현 가능성 등을 지적했다.

박춘덕 의원은 “사업 대상지는 환경평가등급 1~2등급이고 그린벨트로 묶여 있어 개발행위가 금지돼 있다. 또 비행안전구역으로 건축물 높이도 45m 이하로 제한돼 있어 사업 추진에 문제점이 많다”고 말했다.

박 의원은 “구체적 계획이나 실현 가능성에 대한 고민 없이 사업계획을 발표하는 것은 문제가 있다”며 사업추진 방식이 주먹구구식이라고 비판했다.

이에 황규종 시 문화관광국장은 “법률적 제한 문제는 진해기지사령부 등 해당 기관들과 충분한 논의를 거칠 것”이라고 답변했다. 이어 “구체적 사업 계획과 비용 등은 향후 용역 결과에 따라 결정될 것”이라며 “공청회 등 주민의견을 수렴하고 당위성에 대해서도 논의하겠다”고 설명했다.

이지혜 기자

  • 이지혜 기자의 다른 기사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