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2019 자작자동차대회 ‘베스트 루키상’… 마산대 기계자동차공학부 ‘로시난테’

전국 98개 대학 186개 팀 참가 열띤 경쟁

기사입력 : 2019-08-20 16:16:00

마산대학교 기계자동차공학부(학부장 김태훈) 전공동아리 로시난테(회장 류경탁, 지도교수 김태준)가 ‘2019 대학생 자작자동차대회’에서 베스트 루키상을 수상했다고 20일 밝혔다. 베스트 루키상은 이 대회에 처음 출전하여 괄목한 성과를 보여 준 팀에게 수여하는 ‘대회 신인상’이라고 볼 수 있다.

한국자동차공학회(KASE)가 주최하고 군산시가 후원한 ‘2019 대학생 자작자동차대회’는 지난 16~18일 새만금군산자동차경주장에서 98개 대학 186개 팀, 2700여명이 참가해 열띤 경쟁을 벌였다.

이 대회는 지난 2007년 1회 대회부터 올해까지 13회째를 맞고 있으며, 대학생들에게 자동차를 직접설계 및 제작기술 습득 기회제공을 통해 미래 자동차산업의 전문가로 양성하기 위해 개최되고 있다. 참가 대학생들은 125cc 소형원동기 엔진을 활용하여 자동차를 제작해 경주한다.

류경탁 로시난테 회장은 “더운 날씨와 여러 악조건에도 불구하고 방학을 이용해 자동차 차체설계, 조립, 용접, 성능시험 등 자동차 제작에 필요한 일련의 과정들을 외부 도움없이, 오로지 팀원들의 열정으로 이루어 낸 성과여서 이번 수상이 더욱 값진 것 같다. 후배들에게 노하우를 전수해 다음 대회에는 더욱 좋은 성적을 낼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민영 기자 mylee77@knnews.co.kr

  • 이민영 기자의 다른 기사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