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울산시, ‘게놈 엑스포 2019’ 개최

세미나·체험행사 다채

기사입력 : 2019-08-23 08:23:33

울산시는 오는 28일과 29일 울산과학기술원(UNIST)에서 ’게놈 엑스포 2019’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울산시는 울산시교육청, 울산정보산업진흥원, 울산과기원과 함께 게놈 산업 발전 전략을 모색하고, 글로벌 협력 네트워크를 구축하고자 지난해에 이어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

 게놈 엑스포에서는 ‘게놈 정보와 게놈 산업의 대중화’를 주제로 게놈 분석 장비와 진단 서비스 중심의 기업 전시회, 글로벌 석학 강연, 최첨단 게놈 기술·상품 발표, 유전자 검사 등 다양한 체험 행사가 펼쳐진다.

 행사 첫날인 28일에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시, 국내·외 연구기관, 병원, 게놈 관련 기업이 참석하는 오프닝 세리머니가 열린다.

 이어 열리는 국제 세미나에서는 세계적 석학인 영국 옥스퍼드대학 데니스 노블(Denis Noble) 명예교수가 ‘유전체학과 생리학의 인과관계’에 대해 발표한다.

 울산과기원 박종화 교수도 ‘한국 게놈 사업’에 대해 발표한다.

 울산시는 송철호 울산시장 주재로 지역 바이오헬스산업 육성을 위한 간담회를 열어 기업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발전 방안에 관해 토론한다.

 29일에는 데니스 노블 교수가 진화 관련 주제로 특강을 하고, 전문가·시민과 대화와 토론을 하는 ‘글로벌 석학 특강’이 진행된다.

 바이오헬스 전문 기업의 기술과 제품을 소개하는 게놈 산업 세미나와 시민과 청소년을 대상으로 하는 특별 강연도 마련된다.

 이 밖에 현장에서 시민이 참여할 수 있는 유전자 검사 체험, DNA 나선 구조 모형 만들기, 게놈·바이오 진로 체험 등 다양한 행사가 마련된다.

 행사 기간 건강검진 결과를 현장에서 제출하면 별도의 선발 과정 없이 선착순으로 ‘울산 만명 게놈 프로젝트’ 참여도 할 수 있다.

 울산시 관계자는 “이번 엑스포를 통해 게놈 관련 기업은 새로운 사업 기회를 얻고, 시민은 미래 신산업인 게놈 산업을 이해할 수 있을 것”이라며 “유익한 장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지광하 기자 jikh@knnews.co.kr

  • 지광하 기자의 다른 기사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