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최지만, ‘올해의 팀 동료 감투상’ 수상

미국 매체 “친화력으로 사기 올려”

기사입력 : 2019-10-24 07:49:06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탬파베이 레이스의 최지만(28·사진)은 풀타임 메이저리거가 된 올 시즌 맹활약을 펼쳤다.

정규시즌 127경기에 출전해 타율 0.261, 19홈런, 63타점을 기록하며 탬파베이의 포스트시즌 진출에 힘을 실었다. 지난 8일(한국시간)엔 휴스턴 애스트로스와 아메리칸리그 디비전시리즈 3차전에서 홈런을 터뜨리기도 했다.

실력도 실력이지만, 최지만은 팀 분위기 메이커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올 시즌 특유의 친화력과 흥을 뿜어내며 동료들의 사기를 끌어 올렸다. 미국 현지 언론들은 최지만의 활발한 성격이 탬파베이의 올 시즌 성적에 좋은 영향을 미쳤다고 분석한다.

미국 매체 디애슬래틱은 23일 탬파베이 구단의 2019시즌을 결산하며 자체적으로 분야별 수훈선수를 꼽았다.

최지만은 ‘올해의 팀 동료 감투상’에 이름을 올렸다.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