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남해군, 발달장애인주간활동센터 우수기관 선정

9일 보고대회에서 보건복지부 표창 수상

기사입력 : 2019-12-09 15:08:55


남해군 발달장애인주간활동센터가 9일 부산시 호텔농심에서 열린 ‘발달장애인 지원 성과보고대회’에서 주간활동서비스 우수 제공기관에 선정돼 보건복지부장관 표창을 수상했다.

보건복지부 주관으로 열린 이번 대회는 발달장애인 생애주기별 종합대책 1주년을 기념해 발달장애인 지원사업 우수기관을 선정함으로써 사업담당자와 제공기관 종사자의 사기 진작과 우수사례 공유를 위해 마련됐다.

남해군 발달장애인주간활동센터는 지난 2월 전국 최초로 주간활동서비스 제공기관에 선정돼 성인 발달장애인들을 돌보면서 문화·체육·예술 등 양질의 서비스를 제공해 왔다. 이를 통해 가족의 양육부담 감소와 서비스 이용 장애인들의 자립능력 향상에 크게 기여했다.

특히 서비스 이용자 중 최중증장애인 비중이 높아 서비스 제공에 많은 어려움이 있었음에도 해당 대상자들에게 친절히 서비스를 제공해 더욱 뜻깊은 수상이 됐다.

김미복 발달장애인주간활동센터장은 “앞으로도 발달장애인에게 대상자 중심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지역 장애인복지 발전에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김재익 기자 jikim@knnews.co.kr

  • 김재익 기자의 다른 기사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