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창원시, 내달 10일부터 시내버스 요금 인상

기사입력 : 2019-12-10 21:05:39

속보= 창원지역 시내버스 요금이 내년부터 인상된다.(11월 5일 1면)

창원시는 경남도 소비자정책위원회가 심의·의결한 운임·요율 기준에 따라 내년 1월 10일부터 시내버스 및 마을버스 요금이 인상된다고 10일 밝혔다. 시내버스 및 마을버스 승차 시 성인기준 200원, 청소년·어린이는 100원이 인상된다. 하지만 직행좌석버스는 인상 없이 현행 요금을 적용한다.


시내버스는 △일반 현금 1300→1500원(15.4%), 교통카드 1250→1450원(16%), △청소년 현금 900→1000원(11.1%), 교통카드 850→950원(11.8%), △어린이 현금 650→750원(15.4%), 교통카드 600→700원(16.7%)으로 오른다.

마을버스는 △일반 현금 1200→1400원(16.7%), 교통카드 1150→1350원(17.4%), △청소년 현금 850→950원(11.8%), 교통카드 800→900원(12.5%), △어린이 현금 600→700원(16.7%), 교통카드 550→650원(18.2%)으로 오른다.

요금 징수방법은 일반, 중·고생, 초등생을 구분해 적용하며 청소년 및 어린이는 마이비 고객센터 또는 홈페이지를 통해 등록해야만 해당 할인 요금을 적용받을 수 있다.

시는 요금인상과 관련해 시민혼란이 최소화될 수 있도록 시 홈페이지 및 일간지 공고, 주요지점 및 다중집합 장소 중심 현수막 게시, 버스정보시스템(BIT) 안내문 표출, 버스 정류소 및 차량내부 홍보안내문 부착 등 대대적인 홍보를 할 계획이다. 조윤제 기자

조윤제 기자 cho@knnews.co.kr

  • 조윤제 기자의 다른 기사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