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합천 마늘 경매 시작 돼

기사입력 : 2020-07-02 10:45:25

합천군은 지난 1일 합천동부농협 및 합천유통(주) 공판장에서 문준희 군수, 배몽희 의장, 김윤철 도의원, 류길년 농협중앙회 합천군지부장, 지역농협 조합장, 농업 등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초매식을 갖고 본격적인 마늘 경매에 들어갔다.

합천동부농협과 합천유통(주) 농산물 산지공판장은 9월 중순까지 마늘경매를 실시할 예정이며, 특히 합천유통(주)은 전년부터 농민들의 편의 제공을 위해 출하 날짜와 시간을 미리 예약할 수 있는 경매 사전 예약제를 도입해 마늘 재배 농가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한편 정부는 마늘 가격안정 정책으로 두 차례 산지폐기를 실시하는 등 수급안정을 위해 선제적으로 대응하여 작년보다 마늘 가격이 상승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으나, 재배 농가는 농산물 가격 하락을 막기 위해서는 파종 전 생산단계 사전 관리와 수매 물량 확대 등 적극적인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입을 모았다.

문준희 군수는 "농업인들이 피 땀 흘려 생산한 우리 농산물이 보다 좋은 가격에 판매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합천군 농산물 산지공판장이 농산물 유통의 중심축으로 제 역할을 다 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합천군 초매식을 갖고 본격적인 마늘 경매에 들어가/합천군/
합천군은 초매식을 갖고 본격적인 마늘 경매에 들어갔다. /합천군/

서희원 기자 sehw@knnews.co.kr

  • 서희원 기자의 다른 기사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