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하동솔잎한우’ 글로벌브랜드 도전

하동 군·축협·홍공 오리올사 협약 체결

판매 대행 지정…2016년부터 226만달러 수출

기사입력 : 2024-04-05 09:48:17

‘하동솔잎한우’가 홍콩 수출 확대에 이어 글로벌 브랜드롤 위한 새로운 도약에 나선다.

하동군은 지난 4일 하동축협 한우프라자에서 하동솔잎한우의 홍콩 수출 확대를 위한 업무 협약식을 개최했다. 협약은 하동군, 홍콩 오리올사(社), 하동축협, 농협 한우지예 등 4개 기관이 서명했다. 하승철 하동군수, 김구영 하동축협조합장, 안동환 농협 한우지예 대표, 조엘 추 오리올 대표 등 20여명이 참석했다.

지난 4일 하동축협 한우프라자에서 하승철 군수, 김구영 하동축협조합장, 안동환 농협 한우지예 대표, 조엘 추 오리올 대표 등이 하동솔잎한우 홍콩 수출 확대를 위한 업무 협약식을 마친 후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하동군/
지난 4일 하동축협 한우프라자에서 하승철 군수, 김구영 하동축협조합장, 안동환 농협 한우지예 대표, 조엘 추 오리올 대표 등이 하동솔잎한우 홍콩 수출 확대를 위한 업무 협약식을 마친 후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하동군/

협약에 따라 하동군과 농협한우지예는 하동솔잎한우의 우수한 품질 유지, 홍콩 시장 맞춤형 마케팅 전략에 상호 협력하고, 홍콩 오리올사를 하동솔잎한우 제1 판매 대행사로 지정, 홍콩내 판매·유통 활성화를 위해 긴밀히 협력하기로 했다.

시식회·설명회를 통해 하동솔잎한우의 품질을 직접 확인하고, 품질경쟁력 강화 방안에 대해서도 심도 있게 논의했다.

특히 홍콩에서 식품 공급·가공과 포장 서비스를 제공하는 오리올사는 홍콩 등 동남아뿐만 아니라 하동솔잎한우의 글로벌 브랜드화에도 박차를 꾀할 것으로 보인다.

김구영 조합장은 “하동솔잎한우 생산 과정에서 철저한 위생관리와 체계적인 사양관리를 통해 신뢰도를 확보하고, 세계 시장으로의 수출량 확대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하승철 군수는 “협약을 통한 수출 증대가 하동솔잎한우의 국내외 인지도 상승과 다양한 수출처 확보는 물론, 지역 농가들의 소득 증대에도 크게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했다.

한편 하동군은 지난 2016년부터 홍콩으로 하동솔잎한우를 수출해 오고 있으며, 현재까지 226만달러(29.7톤)를 수출했다. 이번 협약으로 홍콩 수출 확대뿐만 아니라 세계 시장에서도 시장 비중이 확대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병문 기자 bmw@knnews.co.kr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이병문 기자의 다른 기사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