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김해 내덕동에 분양전환형 민간임대아파트 공급

'용두지구 성원상떼빌'…전용 84㎡ 단일면적 705세대

기사입력 : 2022-09-22 10:59:30

10년간 이사 걱정 없이 주거 부담을 낮추고 생활의 품격은 올린 분양전환형 민간임대 아파트가 김해에 공급돼 이목이 집중된다.

더 아일린협동조합은 성원건설(주)이 김해시 내덕동 67-1 일원에 선보일 예정인 '용두지구 성원상떼빌'의 주택홍보관을 개관하고 운영 예정이라고 22일 밝혔다.

'용두지구 성원상떼빌'은 지하 3층~지상 29층, 총 7개동 규모로 완성된다. 전용 84㎡ 단일면적으로 총 3가지 주택 타입 705세대로 구성됐으며, 공간 활용성과 개방감이 뛰어난 4-bay 판상형 구조를 적용했다.

용두지구 성원상떼빌 계획도.jpg
용두지구 성원상떼빌 계획도.jpg

특히 '용두지구 성원상떼빌'은 10년 장기민간임대로 공급되는 만큼 각종 부동산 규제로부터 자유롭다. 만 19세 이상이면 주택보유 여부, 거주지 제한, 소득수준, 청약통장 등과 관계없이 계약이 가능하고 법인은 복수계약도 가능하다.

10년 장기임대 이후 임대계약 연장이 가능하고 시세감정평가 80% 수준으로 분양 전환할 수 있다. 아울러 취·등록세, 종합부동산세, 양도소득세 등 주택 보유에 따른 세금 부담이 없고 전매제한, 재임대, 양도 등으로부터 자유로워 거주와 투자 두마리 토끼를 한번에 잡을 수 있다는 게 관계자의 설명이다.

여기에 주택도시보증공사를 통한 전세보증금반환 보증보험 가입으로 각종 사고로부터 안심할 수 있고 보증금과 월세를 자유롭게 조정할 수 있다.

해당 단지는 실제로 거주하기 좋은 우수한 입지에 들어선다. 우수한 교통망을 바탕으로 부전과 마산을 잇는 장유역을 도보 5분 내외로 이용할 수 있고 남해고속도로, 58번 지방도로, 금관대로 등 부산, 김해, 창원 등 주변 지역으로의 이동이 편리하다. 오는 2023년 여객터미널이 준공 예정이며, 경상남도 도시철도망 구축 계획에 따른 트램 7개 노선 선정까지 고려했을 때 창원, 양산 등 도시간 이동 시간이 대폭 단축될 전망이다.

생활인프라 역시 풍부하다. 하나로마트, 롯데마트, 롯데아울렛 등 쇼핑시설과 서부소방서 등의 행정시설, 내덕지구 및 중심상업지역의 근린생활시설까지 편리하게 원스톱 라이프를 누릴 수 있다. 도보권 내에 초등학교 및 고등학교 등 학군이 조성 예정으로 자녀에게 안전하고 우수한 교육 환경으로 평가된다. 뿐만 아니라 골든루트산업단지를 배후수요로 품고 있고 신문지구, 무계동 등 인근 도시개발사업 등 다양한 개발호재로 인한 프리미엄까지 기대해볼 수 있다.

관계자는 "10년 민간장기 임대아파트는 최대 10년간 거주 후 임차인이 분양 전환을 결정할 수 있고 까다로운 청약 절차와 관계없이 만 19세 이상 성인이면 누구나 청약접수 및 계약이 가능하다. 이사 걱정 없이 안정적으로 거주가 가능하다는 점에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고 말했다.

주택 홍보관은 김해시 주촌면 농소리 635-6에 위치했다. 성원건설(주) 시공 예정, 신영부동산신탁(주)이 자금관리를 맡을 예정이다.

이종구 기자 jglee@knnews.co.kr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이종구 기자의 다른 기사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