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함양서 도내 최초 염소경매시장 열었다

투명한 거래로 염소 농가 수익 기대

매월 셋째주 월요일 정기 개장 방침

기사입력 : 2024-05-20 21:10:11

함양산청축협은 20일 함양읍 소재(하림강변길 186) 가축경매시장에서 진병영 함양군수, 강문규 농협 경남부본부장, 염소 사육 농가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염소경매시장 개장식’을 개최했다.

함양 염소경매시장./함양군/
함양 염소경매시장./함양군/

경남지역 최초로 개장한 함양군 염소경매시장은 최근 ‘개 식용 종식법’ 시행에 따른 염소산업 성장의 기대 속에 사육개체수가 증가함에 따라 경매시장이 없어 문전 거래로 인해 염소 농가들이 불합리한 손실을 보고 있는 상황에서 투명한 유통체계를 바탕으로 염소 사육 농가의 소득 보전에 이바지할 전망이다.

이날 첫 경매를 시작으로 매월 셋째 주 월요일 정기 개장을 이어갈 예정인 함양산청축협 염소경매시장은 오는 하반기 중 스마트 전자경매로 전환, 스마트폰만 있으면 어디서든 입찰이 가능한 전천후 염소 경매시장으로 탈바꿈해 구매자들의 이용 편의를 높여나갈 계획이다.

이날 경매에는 총 109마리가 출장해 96마리가 낙찰됐으며 최고낙찰가 180만원에 평균 낙찰가가 82만원으로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김윤식 기자 kimys@knnews.co.kr

< 경남신문의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크롤링·복사·재배포를 금합니다. >
  • 김윤식 기자의 다른 기사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