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합천서 물살에 휩쓸려 농수로에 빠진 80대 구조

기사입력 : 2020-08-11 10:33:01

합천경찰서(서장 김오녕)는 농수로에 빠진 노인이 경찰의 도움으로 목숨을 건진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합천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9일 오전 11시께 합천군 율곡면 낙민로타리에서 전일 폭우로 인한 도로가 침수되어 노인이 물에 빠져 있다는 신고가 접수 돼 마침 인근에서 교통근무 중인 교통관리계장 이점봉, 경위 김영성, 중부지구대 경위 안병순이 현장에 도착했고, 당시 현장은 침수로 물이 불어나 유속이 빠른 상태였다.

이날 이점봉 교통관리계장은 집중호우로 물이 불어나 유속이 빨라 119구조대를 기다릴 여유가 없다고 판단하고 직접 물 속으로 뛰어들어 농수로에 빠져있는 한모(80)씨를 구조하여 가족에게 인계했다.

합천서 농수로에 빠진 80대 구조. /합천경찰서 제공/
합천서 농수로에 빠진 80대 구조. /합천경찰서 제공/

서희원 기자 sehw@knnews.co.kr

  • 서희원 기자의 다른 기사 검색